종이문화재단 세계종이접기연합

메뉴 열기 버튼

재단 소식

새로운 꿈을 위한 종이문화재단 교육강좌의 아름다운 도전!

미국 메릴랜드 아태 문화유산의 달 ‘기념축제’에서 김명옥 지도사범마스터 K종이접기부스 대성황

페이지 정보

글쓴이: 최고관리자
작성일: 2022-05-13 조회: 227

본문

미국 메릴랜드 아태 문화유산의 달 기념축제에서

김명옥 지도사범마스터 K종이접기부스 대성황

 

58aea1c1b186dc9e1ca1f41c8b9386fc_1652399665_7765.png
 
메릴랜드 콜롬비아 지역에 위치한 메리웨더 포스트 파빌리온의 크리 살리어서 공연장에서 한인 등 아태계가 대거 참여한 대규모 문화축제가 열려 5월 한 달간 이어질 아태 문화유산의 달기념행사의 시작을 멋지게 장식했다. 

메릴랜드 하워드카운티가 주관하여 화합과 단결이라는 주제로 1일 오전 11시부터 16시까지 진행된 이번 아태 문화유산의 달 기념 문화축제에는 한인 등 아태계를 포함해 2,000여 명이 참여해 뜨거운 열기를 보였다.

한국을 필두로 일본, 중국, 필리핀, 베트남 등 아시아 7개국이 참여하여 각자의 전통문화를 선보인 이날 행사에는 존 사베인스 연방하원의원, 클라랜스 램 주 상원의원 등 정·재계 주요 인사도 다수 참석해 힘을 보탰다.

오전 개회식에서 캘빈 볼 하워드카운티 운영진은 한인을 비롯해 아시안 이민자들이 지역 경제발전에 엄청난 기여를 하고 있다며 감사를 전했다.

 

특히 K종이접기 부스를 설치하여 많은 타민족에게 인기를 얻었다. 많은 사람이 K종이접기로 만든 다양한 작품들과 아름다운 작품이 들어있는 액자를 좋아하고 신기하게 생각하는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김명옥 지도사범마스터는 현장에서 우리나라 민속인 고깔(삼신 모자) 접기와 복주머니 접기, 딱지 접기, 딱지놀이 방법 등의 체험을 통해 한국의 전통 종이접기 문화를 홍보했다. 1부에서는 딸 김선영 종이접기 지도사범마스터와 정 앤 종이접기 사범이 2부에서는 한기선 연합회 회장과 김혜영 지도사범마스터가 함께 부스를 운영했다.

 

또한 행사에 한인사회에서는 메릴랜드한인회(회장 헬렌 원), 메릴랜드시민협회(회장 장영란) 종이문화재단 세계종이접기연합 워싱턴연합회(회장 한기선), 메릴랜드한국문화예술원(원장 주상희), 디딤새 한국전통예술원(원장 정수경) 등이 참여해 한국 전통문화를 선보여 인기를 끌었다.

특히 한국 프로그램의 대미를 장식한 태권도 시범과 풍물패의 한바탕 놀이’, 그리고 K팝 댄스는 주민들로부터 우레와 같은 박수를 받았다.

top